대전일보 로고

충남교육청, '현장공감! 2021 특수교육 운영계획' 발표

2021-01-14기사 편집 2021-01-14 14:53:41      김성준 기자 juneas@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당진꿈나래학교와 아산월천유치원 설립, 특수학급 24학급을 신·증설

첨부사진1충남도교육청 전경. 사진=충남도교육청 제공

충남도교육청은 특수교육과 장애인권, 장애공감 문화 조성 등의 내용을 담은 '현장공감! 2021 충남 특수교육 운영계획'을 발표했다.

14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지역별 균형적인 특수교육 기회 확대를 위해 특수학교 당진꿈나래학교와 통합유치원 아산월천유치원 1곳을 설립하고, 특수학급 24학급을 신·증설, 중도중복장애교육과정 5곳, 직업교육중점교육과정 7곳을 운영한다. 또한 특수교육대상학생의 통합교육 지원을 위해 통합교육지원실 26곳 구축, 통합교육지원단 5개단, 대학생 학습지원 멘토링제 운영, 원격수업을 위한 장애 맞춤 학습 콘텐츠 추가 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다.

장애인권과 장애공감 문화 조성과 관련해서는 인권지원단 15개단을 구성해 장애인권실태 조사 등을 시행할 방침이다. 또한 진로교육 강화를 위해 진로상담교사를 특수학교 8곳에 배치하고, 장애학생의 사회참여 역량 강화를 위한 맞춤 일자리 사업을 확대한다. 이와 함께 특수교육지원센터에 취업지원관 8명을 배치해 장애학생의 실습과 취업지도를 강화하고, 현장공감 특수교육 정책 추진을 위해 모니터링단도 운영할 계획이다.

김지철 충남도교육감은 "앞으로 장애학생의 요구와 특성을 고려한 맞춤 특수교육을 지원하고, 참학력 신장을 위해 특색 있는 교육과정을 운영할 것"이라며 "학교와 가정, 지역사회가 서로 협력해 상생의 특수교육을 실현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uneas@daejonilbo.com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