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논산여중, 최윤환 조리원 "위생안전"교육감표창 수상

2021-01-10 기사
편집 2021-01-10 12:34:50
 이영민 기자
 lym1616@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위생안전 교육감 표창 수상 장면=논산여중 제공

[논산]논산여중(교장 박병동)은 최윤환 조리원이 학교급식 위생안전 분야 유공자 교육감표창을 수상했다고 10일 밝혔다.

최윤환 조리원은 2002년 청동초를 시작으로 18년간 논산 초, 중학교에서 아이들의 급식을 위해 쉼 없이 봉사해 온 가운데 2004년부터 논산여중에서 16년간 맛있는 급식 조리를 해오고 있다.

최 조리원은 평소 솔선수범해 동료들의 귀감이 되고 건강하고 맛있는 급식을 만들어 학생들을 즐겁게 했을 뿐 아니라 특히 코로나 예방을 위해 안전하고 위생적인 조리를 해 온 점 등이 평가를 받았다.

곽현희 영양교사는 "맛있고 건강한 급식은 조리원님들의 손끝에서 만들어지는데 우리 학교 급식이 만족도가 매우 높은 이유는 최윤환 조리원님처럼 사랑과 정성을 다해 음식을 만들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한편 논산여중 급식실은 랍스터요리와 같은 특별급식,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캠페인, 친환경 식재료 사용하기 시범사업 등을 추진하여 학생들에게는 학교생활 행복충전소로 정평 나있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lym1616@daejonilbo.com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