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김동일 보령시장, 2020년 이 시대 한국을 빛낸 청렴인 대상 수상

2021-01-04 기사
편집 2021-01-04 10:48:11
 최의성 기자
 cnces@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김동일 보령시장
[보령] 김동일(사진) 보령시장이 4일 보령문화예술회관에서 원덕호 (사)부패방지국민운동총연합 상임대표로부터 2020년 이 시대 한국을 빛낸 청렴인 대상을 수상했다.

UN국제부패방지의 날 기념 조직위원회가 주관한 2020년 이 시대 한국을 빛낸 청렴인 대상은 투명하고 공정한 행정을 통해 깨끗한 국가를 만드는데 기여한 공직자 등에게 주는 상으로 부패방지국민운동총연합이 매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김 시장은 청렴 집합교육과 청렴교육 의무이수제, 자가학습 프로그램 운영으로 공직자의 청렴 생활화 및 윤리의식 개선을 위한 청렴교육을 강화해왔다.

또 회계, 공유재산, 주민등록, 농정, 복지 등 시민 밀착 업무 담당자를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하고, 인허가 및 공사용역, 재세정 등 외부청렴도 측정 업무 담당자를 대상으로 직무교육을 실시해 민원불만을 최소화하는데 최선을 다해왔다.

아울러 부패공직자 현황 공개 및 처벌 강화, 청탁금지법 상담 신고센터 운영, 공직비리 신고 활성화, 부서별 업무추진비 집행내역 공개, 청렴리더 및 청렴주의보 운영, 청렴 골든벨 및 부서별 청렴 유튜브 공모전 등 공직사회 내 부정부패 척결을 위한 제도적 장치와 체계도 갖춰왔다.

시는 지난해 청렴도 종합점수 8.39점으로 2019년에 이어 2등급을 받았고, 이는 전국 시 평균에 비해 0.39점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김동일 시장은 "반부패 행위만 청렴이 아니라 불합리한 소극행정을 타파하는 적극행정도 포함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육으로 올바른 의식을 다지고 시민불편 및 불만 사항을 적극 개선해 올바른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의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nces@daejonilbo.com  최의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