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주시,'공립 요양시설 확충'우수기관 선정

2020-12-23 기사
편집 2020-12-23 11:07:25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충주]충주시는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2020년 전국 지역 복지사업 평가에서'공립요양시설 확충 사업 부문'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300만 원의 포상금을 받게 됐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평가에서 충주시 산척면에 들어설 충주시 치매 전담형 공립노인요양 시설은 사업 추진 노력과 내용의 충실성 등이 타시도와 비교했을 때 우수하다고 평가받았다.

2021년 12월 준공 예정인 치매 전담형 공립 요양시설은 송강리 1355-3번지 부지 8296㎡에 총 70억 원을 들여 지상 2층 규모로 건축될 예정으로, 치매 노인에게 안정감과 편리함을 느낄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게 된다.

신승철 충주시 노인장애인과장은 "본 사업은 현재 기존 건물(구 산척면사무소)의 철거를 마치고 설계 공모를 거쳐 설계 용역 중으로 내년 말 준공할 예정"이라며 "이용 어르신들께서 안정감과 편리함을 모두 느낄 수 있는 최고의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시설 건립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kh0441@daejonilbo.com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