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주시, 면역력 증강 '발효 여주차'출시

2020-12-17 기사
편집 2020-12-17 11:11:59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발효 여주차 사진. 사진=충주시 제공

[충주]충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정진영)가 '편정아의 발효음식과 차'와 함께 건강차를 개발해 화제다. <사진>

센터는 농가소득 향상과 건강한 먹거리 보급을 위한 지역특화 상품개발을 위해 편정아 대표와 긴밀한 협력을 이어온 결과, '발효 여주차', '베리와 연이 그리고 아카시' 블렌딩차 등 새로운 상품을 개발해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편정아 대표는 연잎밥 발효음식으로 지난 2011년 충주시 향토음식 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또한, 무농약 농산물을 활용한 발효차 등의 건강식 개발과 대중화에 노력하며 전국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에 개발한 발효 여주차는 여주를 60% 이상 발효한 후 2-3년간의 숙성 과정을 거쳐 여주 특유의 쓴맛을 제거하고 깊은 맛을 우러냈다.

또한, 여주는 당뇨 등 성인병 예방, 혈압조절, 염증 완화, 노화 방지 등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일상 속의 건강지킴이로도 활용할 수 있다.

'베리와 연이 그리고 아카시' 블렌딩차는 단일차의 부족한 차·향·색을 보완하고 기능을 더하여 한층 편안하게 마실 수 있다는 장점을 지니고 있다.

블루베리잎, 연잎, 아카시아꽃을 블렌딩하여 항산화, 항암, 항바이러스, 성인병 예방, 다이어트, 눈 건강 등 다방면에 좋은 효능을 가지고 있다.

특히, 천연항생제로 불리는 아카시아꽃과 항산화 작용을 하는 블루베리잎·연잎을 함께 사용해 면역력 증진에도 도움이 된다.

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충주 농산물을 활용한 가공 상품개발로 지역농산물의 경쟁력을 높여갈 것"이라며 "새롭게 출시하는 발효 여주차와 블렌딩차를 많이 사랑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kh0441@daejonilbo.com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