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강성덕 충주상의 회장 재선 '성공'

2020-12-17 기사
편집 2020-12-17 11:11:49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충주]강성덕 현 충북 충주상공회의소 회장(56·㈜충주산업 대표·사진)이 재선에 성공했다.

충주상의는 호텔더베이스에서 임시 의원총회를 열어 강 회장을 제 21대 회장으로 선출했다고 17일 밝혔다.

단독출마한 강 회장은 회원 업체 선거를 거쳐 새로 구성된 의원 46명 중 37명이 참석한 이날 총회에서 만장일치로 회장에 추대됐다.

강 회장은 재임 중 상의 예산을 8억원에서 30억원으로 늘려 흑자 전환을 일구고, 기초지식재산센터를 충북북부지식재산센터로 확대 개편하는 등 충주상의를 명실상부한 북부권 최대 경제단체로 성장시켰다.

임기는 3년이며 취임식은 생략할 방침이다.

강 회장은 수락연설에서 "초심을 잃지 않겠다"며 "상의 재정 안정화와 기업 애로사항 해결, 회원사 교류 확대, 구인·구직 정보 제공, 신규 투자기업 정착 지원 등을 역점 추진해 충주상의가 한 단계 더 발전할 계기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kh0441@daejonilbo.com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