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 군북면 기관단체 경로당에 사랑의 라면배달

2020-12-03기사 편집 2020-12-03 14:11:45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옥천군북면 기관단체연합회는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기원하며 경로당에 라면을 전달했다.

3일 박득선 연합회장은 지역내 29개소 경로당을 직접방문해 사랑의 라면 170 박스를 전달했다.

올해 코로나 19로 군북면 주요 행사인 노인의 날, 노래자랑, 체육대회가 모두 취소됐다. 지금 코로나바이러스가 전국적으로 많이 확산되고 옥천에서도 확진자가 나오는 상황에서 지역주민들을 위한 행사를 진행할 수는 없고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기원하며 작은 힘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군북면 기관단체협의회가 뜻을 모아 경로당에 라면을 전달했다.

군북면에서는 올해 초 증약리 소재 분무기업체가 방역분무기를 기부하고 새마을회에서는 불우이웃을 위한 김장나눔을 실시하고 기관단체연합회에서 경로당에 라면배달을 하는 등 코로나 19로 생활이 어려운 지역주민을 위한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나가고 있다.

코로나 19 확산방지 및 예방에 총력을 다하며 청정옥천을 위한 방역활동에 민관이 협력하며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가고 있다.

박영범 군북면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지역내 행사가 모두 취소되고 지역주민들의 생활이 어려운 상황에서 이렇게 좋은 마음으로 라면 배달을 해 준 기관단체협의회에 감사 드리고 코로나 19 확산방지 및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kybell1910@daejonilbo.com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