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공주시, 지방세 체납징수분야 4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2020-12-03기사 편집 2020-12-03 11:29:20      양한우 기자 yhwseoul@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공주] 공주시가 충남도가 실시한 '2020년 지방세 체납징수실적 종합평가'에서 4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시에 따르면, 이번 평가는 도내 15개 시·군의 지방세징수실적 등 5개 항목에 대해 실시됐다고 밝혔다.

공주시는 5개 평가항목 중 체납자동차 공매분야에서 1위 △체납액 징수율과 부동산 공매 2위 등 모든 항목에서 우수한 성적을 얻어 종합점수 2위로 우수 기관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시는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으로 체납하는 생계형 체납자와 고질체납자를 분리해 체납자에 맞는 맞춤형 체납 징수 노력을 기울였다.

고질체납자의 은닉재산과 기 압류했던 재산에 대해 철저히 분석 후 공매, 체납액을 정리했으며, 납부의지가 없는 체납자의 예금과 급여 압류를 통해 오래된 체납액을 징수하는 등 고질체납액 정리에 노력한 점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체납자에게는 체납처분 유예 등을 통해 체납자의 편익을 도모했으며, 생계형 체납자에 대해서는 형편에 맞는 금액으로 분납하도록 유도해 체납액을 징수했다.

이 같은 노력으로 22억 원 가량의 이월체납액을 징수, 공주시 최초로 이월체납액 징수율이 50%를 돌파했으며, 올해 지방세 총 징수율 또한 역대 최고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김정식 세무과장은 "적극적인 체납처분으로 자주재원 확충은 물론 세금은 반드시 납부해야 한다는 인식 확산을 통해 조세정의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yhwseoul@daejonilbo.com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