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KT&G 원료본부, 충주종합사회복지관에 1500만 원 기부

2020-12-02기사 편집 2020-12-02 11:25:56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충주]KT&G원료본부(본부장 신송호)는 충주종합사회복지관에 2일 '상상펀드' 1500만 원을 기부했다.

이날 기부금은 충주종합사회복지관에서 선정한 홀몸노인, 장애인 등 저소득 가정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는 온수매트를 마련하는 데 사용될 계획이다.

KT&G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조성한 기부 성금인 '상상펀드'는 임직원들이 급여에서 매달 적립한 성금에 회사가 동일한 금액을 더해서 운용하는 KT&G만의 독창적인 사회공헌 기금이다.

신송호 본부장은 "충주지역은 잎담배의 주요산지로 잎담배를 재배한 역사가 100년이 넘으며 KT&G와 그 역사를 함께해 왔다"며 "뜻 깊은 역사를 함께한 지역에서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주민들에게 힘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광훈 충주종합사회복지관 관장은 "기부금을 후원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저소득 지역주민에게 따뜻하고 위로가 될 수 있도록 물품을 전달하겠다"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KT&G는 매년 잎담배 경작인을 대상으로 건강검진 및 자녀장학금을 전달하고 겨울철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를 진행하는 등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여 귀감이 되고 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kh0441@daejonilbo.com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