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건협, 희귀·난치성질환자를 위한 사랑나눔

2020-12-01기사 편집 2020-12-01 16:15:49      정성직 기자 noa858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사회복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에 의료비 1억원 전달

첨부사진1한국건강관리협회는 2018년에 이어 최근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에 희귀·난치성질환자 의료비 1억원을 전달했다고 1일 밝혔다. 사진=한국건강관리협회 제공


한국건강관리협회는 2018년에 이어 최근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에 희귀·난치성질환자 의료비 1억 원을 전달했다고 1일 밝혔다.

전달된 의료비는 희귀·난치성질환자의 치료비를 지원해 고가의 의료비 부담 등에 따른 경제적 상실로 인한 가족들의 실질적인 어려움을 완화하고 건강증진을 돕는데 사용된다.

채종일 회장은 "희귀·난치성질환자에 대한 사회적 관심의 필요성을 깊이 공감한다"며 "이번 희귀·난치성질환자에 대한 의료비 지원이 환자와 가족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건협은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을 위해 저소득층 여성청소년 보건위생물품 지원사업, 지역사회 장학금 및 장애인 특화차량 제작비(전국 11개 보건소) 지원사업 등을 진행했으며, 올해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대국민 후원금과 물품도 지원했다. 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noa8585@daejonilbo.com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