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전통시장과 1회용 비닐봉투 줄이기 협력

2020-11-30기사 편집 2020-11-30 09:52:58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음성]음성군이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일환으로 30일 음성군 새마을회, 음성시장상인회와 함께 '음성군 전통시장 1회용 비닐봉투 줄이기'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비닐봉투 사용량을 줄이고 장바구니 사용 독려로 자연환경을 지키기 위해 추진됐으며, 조병옥 군수를 비롯해 이병옥 음성시장상인회장, 김기명 음성군 새마을회장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음성군은 1회용품을 줄이기 위한 행정적·재정적 지원과 홍보에 나서고, 음성군 새마을회는 장바구니 이용 활성화를 위해 회원과 주민을 대상으로 교육과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어, 음성시장상인회는 전통시장 상인들의 1회용 비닐봉투 사용을 줄이고, 이용객들이 장바구니 또는 재생종이 봉투 등을 사용하도록 적극적으로 독려할 계획이다.

조병옥 군수는 "전통시장은 대형마트 또는 슈퍼마켓과는 달리 1회용 비닐봉투 사용 규제대상은 아니지만, 사용량이 많아 이를 줄이기 위한 협력이 꼭 필요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상인과 주민을 중심으로 장바구니 사용 활성화와 1회용품 사용 근절을 정착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inkun0815@daejonilbo.com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