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시끄럽다" 항의한 이웃에 흉기 위협 60대 체포

2020-11-26기사 편집 2020-11-26 17:02:16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청주]시끄럽다며 소음문제를 항의하러 온 이웃을 흉기로 위협하고 자신의 집에 불까지 지른 6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청주 흥덕경찰서는 26일 특수협박과 현주건조물방화 미수 혐의로 A(66)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5일 오후 8시 10분께 자신이 거주하는 청주시 흥덕구 원룸에서 옆집에 살던 이웃이 시끄럽다고 항의하자 흉기를 들고 위협한 혐의를 받는다. 이후 화가 풀리지 않은 A씨는 자신의 집에 있던 옷과 이불 등에 불을 붙였다.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불은 집기류 등을 태우고 10여분 만에 진화됐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는 경찰에서 술에 취해 홧김에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kgr6040@daejonilbo.com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