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남대 캠퍼스 혁신파크 활성화 방안 세미나

2020-11-25기사 편집 2020-11-25 17:43:22      박우경 기자 qkr9569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한남대는 24일 교내에서 캠퍼스 혁신파크 활성화 방안 세미나를 개최했다. 사진=한남대 제공

한남대는 24일 교내에서 캠퍼스 혁신파크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 <사진>

세미나에서는 캠퍼스 혁신파크 입주로 발생하는 경제적 효과와 함께, 혁신파크를 중심으로 청년 문화 클러스터를 조성해야 한다는 의견이 오갔다.

강영주 책임연구위원은 "4차 산업 혁명시대에 맞춰 캠퍼스 혁신파크 창업 특구 역할과 기능을 특화해야 한다" 며 "단순한 개별 산업단지가 아닌 혁신 클러스터로 조성돼야 한다"고 설명했다.

세미나 후 혁신파크 역할에 대한 토론회가 진행됐다. 토론회는 최종인 한밭대 산학협력부총장이 좌장으로, 정철호 목원대 산학협력단장, 안기돈 충남대 경영학부 교수, 김서균 ERTI중소기업협력부 부장, 대전TP 정책기획단 윤동섭 단장 등이 참여했다. 박우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qkr95691@daejonilbo.com  박우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