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보은수한초등학교 실내여가생활 교실 운영

2020-11-25기사 편집 2020-11-25 14:13:19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보은]보은수한 초는 지난 23-24일까지 전교생을 대상으로 '실내여가생활 교실' 운영으로 실내에서 혼자서도 취미생활을 즐기는 법을 경험했다.

이번 실내여가생활 교실은 공예전문 강사가 다양한 디자인의 디폼블럭을 소개하고 학생들이 자유롭게 선택해 창의적으로 조립해보는 DIY 활동으로 구성했다.

이호 아트 김영숙 강사는 변형 레고 일종인 디폼블럭으로 탁상시계를 만드는 방법을 지도하며 코로나 19시대에도 슬기롭게 여가생활을 즐기는 법을 알려주었다.

학생들은 디폼블럭으로 시계를 디자인하고 조립하는 과정을 통해 창의력을 키울 수 있었다. 실생활에 필요한 소품을 직접 만들어 봄으로써 보람을 느낄 수 있었다.

보은수한초 학생들은 "실제로 사용할 수 있는 예쁜 시계를 직접 만드니 뿌듯했다"며 "코로나 19로 집에서 심심했었는데 새로운 취미가 생겼다"고 말했다.

김기중 수한초 교장은 "코로나 19 확산으로 아이들이 밖에서 뛰어놀지 못해 스마트폰 의존도가 높아지는 것이 우려스럽다"며 "앞으로도 건강하고 다양한 취미생활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kybell1910@daejonilbo.com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