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서 아파트 외벽 보수하던 노동자 추락사

2020-11-24기사 편집 2020-11-24 21:57:41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세종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세종시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외벽 보수공사를 하던 노동자가 추락해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세종 소방본부와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전 11시 10분쯤 한솔동 첫마을 6단지 아파트에서 건물 외벽의 균열을 보수하면 40대 양 모씨가 추락했다. 양 씨는 보수 공사 도중 몸을 지탱하던 줄이 풀려 땅으로 떨어진 것으로 파악됐으며 이후 구급대에 의해 지역의 한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세종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enius_29@daejonilbo.com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