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건양대병원 우신영 전공의 SCI논문 게재

2020-11-24기사 편집 2020-11-24 11:26:14      정성직 기자 noa858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건강/의료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마이크로RNA, 폐암 대사와 전이 억제 규명

첨부사진1
건양대병원은 내과 3년 차 우신영 전공의(지도교수 손지웅)가 연구한 '암 대사에서 마이크로 RNA의 역할'이라는 제목의 연구논문이 암 분야 권위적인 SCI 학술지인 'Non-coding RNA Research'에 개재되었다고 24일 밝혔다.

오글루넥전이효소(OGT)는 암세포의 침습과 이동, 대사 등 다양한 역할을 하는 보완 효소로, 과거 각종 연구를 통해 암 환자에서 OGT 수치가 높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다만 암종별로 OGT의 작용기전이 차이가 있다고 알려졌는데, 폐암의 대사에도 OGT가 관여하는지에 대해서는 명확히 규명되지 않았다. 우신영 전공의는 이번 연구를 통해 OGT가 폐암의 성장과 대사에 관여한다는 사실과 마이크로RNA를 폐암세포 내에 주입했을 때 OGT를 억제함으로써 폐암의 성장과 대사를 감소시킬 수도 있다는 사실을 규명했다.

우신영 전공의는 "OGT가 억제됨으로써 암세포의 전이를 억제시킬 수 있다는 사실이 입증된 만큼 추후 폐암 치료나 치료경과 표지자로써 사용해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noa8585@daejonilbo.com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