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철도-기아자동차, 장애인 여행 지원 업무협약

2020-11-23기사 편집 2020-11-23 16:45:01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한국철도는 기아자동차와 '장애인 여행 지원을 위한 모빌리티 연계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한국철도 제공

한국철도는 기아자동차와 '장애인 여행 지원을 위한 모빌리티 연계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3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2021년부터 2년 동안 'KTX 해피트레인×초록여행'을 공동 운영, 여행이 어려운 장애인 가족 500여 명에게 KTX 왕복열차표와 장애인 전용 차량, 유류비 등을 지원한다. 한국철도는 2006년부터 저소득층 아동 등을 대상으로 해피트레인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한국철도가 지난 20일 기아자동차와 장애인 여행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1호 고객에게 KTX 왕복 열차표와 장애인 전용 개조차량 등을 지원했다. 사진=한국철도 제공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