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조달청 차장에 이현호 신기술서비스국장 승진 임명

2020-11-22기사 편집 2020-11-22 13:35:11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람들 > 새의자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조달청 차장에 7급 공채 출신 이현호(57·사진) 신기술서비스국장이 지난 20일 승진 임명됐다. 이 차장은 대전 출신으로, 충남고와 중앙대(정치외교학과)를 졸업했다.

1989년 7급 공채로 조달청에서 공직을 시작해 30여 년간 시설공사, 구매계약, 원자재비축, 전자조달 등 주요 업무를 섭렵한 '조달정책 전문가'로 인정받는다. 충북지방조달청장, 정보기획과장, 시설총괄과장, 시설사업국장 등을 지냈다.

이 차장은 "혁신지향 공공 조달, 한국형 뉴딜을 지원하는 디지털 조달정책 등 조달업무의 부가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하고, 내부 소통과 일하는 분위기 개선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달청에서 행정고시 출신이 아닌 차장 취임은 2005년 이후 15년 만이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