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상의, 경제포럼 세미나 개최

2020-11-19기사 편집 2020-11-19 15:30:53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세종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세종상공회의소는 19일 오전 10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 대연회장에서 기업인과 기관·단체장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2차 세종경제포럼 세미나'를 개최했다. 사진=세종상공회의소 제공

세종상공회의소는 19일 오전 10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 대연회장에서 기업인과 기관·단체장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2차 세종경제포럼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포럼에는 김병도 서울대 교수를 초청해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기업가 정신'이라는 특강이 진행됐다.

김 교수는 "20여년전 대한민국은 매년 10% 이상의 경제성장률을 기록할 정도로 세계에서 도전정신이 가장 충만한 국가였다"며 "도전을 연구한 결과, 다양한 지표에서 도전정신이 저하되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 말은 곧 국가 발전을 견인해온 기업과 국민의 도전정신이 상실된다면 최악의 경제 위기를 겪을 수도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국민이 더 이상 도전하지 않는 이유는 인구 고령화, 소득수준 향상, 정부 규제 등 복합적인 요인이 작용한다"며 "도전정신을 되살리기 위해서는 정부는 자유로운 기업 활동을 보장하고, 사장은 종업원에게 실패할 수 있는 자유를 줘야 하며, 부모는 자녀 스스로 모든 일을 결정하도록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특히 김 교수는 "고난은 도전력을 키울 수 있는 또 다른 기회다. 코로나19 확산과 불확실성에 겪는 역경은 도전을 훈련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인구 고령화·국민소득 증가·과도한 정부규제 등 도전을 가로막는 장애물을 해결하는 노력도 필요하지만, 가장 궁극적인 것은 명확하고 신성한 목표를 통해 '도전'이라는 인간의 숭고한 존재 이유를 실천해 나가는 자세"라고 강조했다.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enius_29@daejonilbo.com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