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양군, 가을철 산불방지대책본부 운영

2020-10-27기사 편집 2020-10-27 11:33:28      박대항 기자 pdh411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청양]청양군이 산불발생 우려가 큰 건조기가 다가옴에 따라 11월 1일부터 12월 15일까지 산불방지대책본부를 가동한다고 27일 밝혔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때문에 여가 활용 트렌드가 바뀌어 등산객이 크게 늘고 있어 산불 위험도 또한 높아진 상태다.

이에 따라 군은 무인 감시카메라 상시 모니터링과 현장 계도 등 사전 산불 차단에 집중할 계획이다.

또 초동 진화를 위한 전문 진화대와 감시원을 배치해 순찰활동을 전개하고 진화장비에 대한 정비도 강화한다.

취약지역에는 안내 현수막이나 깃발을 설치해 군민의 주의를 환기할 예정이다.

이종현 산림축산과장은 "산림 근처에서는 농산폐기물 소각을 금지하고 입산통제구역을 잘 지켜야 소중한 생명과 자원을 보호할 수 있다"면서 "나부터 조심한다는 마음으로 산불예방 활동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pdh4112@daejonilbo.com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