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중기청 국내 복귀기업 지원 대연 선정

2020-10-26기사 편집 2020-10-26 16:31:11      윤평호 기자 news-yph@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천안]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이시희·이하 충남중기청)은 국내 복귀 유턴기업을 대상으로 한 '로봇활용 제조혁신지원사업'에 아산시 소재의 (주)대연이 최종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로봇활용 제조혁신사업은 국내유턴기업 대상으로 로봇 적용기술의 우수성, 활용성 등을 따져 서류심사와 발표평가 등을 통해 전국에서 유턴기업 총 6개사를 선정했다. 충남은 대연이 유일하다. 대연은 2018년 국내 복귀한 유턴기업으로 플라스틱화학이 사업분야다. 선정 기업에는 로봇 도입 비용의 50%까지 지원한다. 중기부는 이번에 선정한 6개 유턴기업에 33대의 첨단 제조 로봇을 투입해 다양한 공정의 자동화 전환과 더불어 고위험 업종 3개사에 로봇을 도입, 산업재해 감소 등 작업환경 개선 효과를 꾀한다는 계획이다.

이시희 충남중기청장은 "앞으로 스마트공장 및 공정품질 연구개발사업 등을 지원해 해외 진출기업의 국내 복귀가 활성화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윤평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news-yph@daejonilbo.com  윤평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