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농협, 당진에서 고구마 수확철 일손지원

2020-10-26기사 편집 2020-10-26 15:58:37      은현탁 기자 hteu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26일 길정섭 본부장과 농촌사랑 봉사단원들이 대호지면 고구마 수확 현장에서 농촌봉사활동을 펼치고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농협 충남지역본부 제공

농협 충남지역본부는 26일 대호지농협 임직원 및 대호지면 여성자원봉사자 40여 명과 당진시 대호지면에서 고구마 수확 농촌봉사 활동을 펼쳤다.

이날 봉사활동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수확철 인력난이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봉사자 발열체크를 비롯 마스크 착용과 작업자 간 거리유지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열렸다. 충남농협은 앞서 지난 17일 사계절 봉사단원 50여 명과 함께 당진시 송산면에 위치한 고구마 재배농가에서 일손지원에 나섰다.

길정섭 농협 충남지역본부장은 "노력의 결실을 맺는 수확철에 어려움을 겪는 농촌지역에 힘이 되도록 지역사회가 관심을 가져주기를 바라며, 인력난 해소를 위해 지역 자원봉사센터와 협력해 일반인 참여 봉사활동 채널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teun@daejonilbo.com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