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특허청, 온라인 위조 상품 구매 예방 캠페인

2020-10-26기사 편집 2020-10-26 14:20:12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특허청은 26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온라인 위조 상품 유통에 대한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구매 예방 캠페인에 나선다고 밝혔다. 캠페인은 위조 상품 유통방지를 위한 특허청과 온라인사업자 협력활동의 하나로 11번가, 네이버, 위메프, 옥션, 지마켓, 쿠팡, 티몬, 헬로마켓, 인터파크, 번개장터 등 국내 온라인플랫폼 10개사가 참여한다.

소비자들은 각 온라인플랫폼 웹페이지 메인화면, 이벤트 페이지 등에 게시된 홍보 배너를 클릭해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위조 상품 사행시를 짓고 간단한 설문조사에 참여하면 응모가 완료된다. 응모 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기프티콘을 증정할 예정이다.

정기현 특허청 산업재산조사과장은 "코로나19로 비대면 거래가 증가하며 위조 상품 유통도 함께 증가하고 있다"며 "온라인 플랫폼들과 적극 협력해 위조 상품 유통을 방지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