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주시보건소, 진료업무 재개

2020-10-26기사 편집 2020-10-26 11:10:15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충주]충주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집중 대응을 위해 중단했던 충주시보건소 진료업무를 다음 달 2일부터 재개한다고 밝혔다.

26일 시 보건소에 따르면 의과, 한방, 물리치료 등의 진료업무를 재개하고 진료대상은 코로나의 지역사회 유입 방지를 위해 충주시에 주소를 둔 시민으로 한정한다.

또한 진료(의과, 한방, 물리치료), 운전면허 신체·적성 검사, 재활센터 업무 등은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진료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방문시 신분증을 반드시 지참해야 한다

다만 코로나19 환자가 집단 발생하는 등 예기치 못한 감염병 확산이 있을 경우 업무 축소 등 조정이 있을 수 있다.

이승희 충주시 보건소장은 "시민의 건강한 삶을 위해 앞으로 감염예방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업무 전면 재개에 차질이 없도록 추진할 것이며 시민 여러분들의 더 많은 관심과 협조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kh0441@daejonilbo.com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