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 사각지대 소상공인 긴급지원 현장접수 실시

2020-10-25기사 편집 2020-10-25 16:16:38      박상원 기자 swjepark@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시가 오는 26일부터 내달 13일까지 사각지대 소상공인 긴급지원 현장접수를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시가 추진하는 사각지대 소상공인 긴급지원은 연 매출액 4억 원 이상 소상공인 중 매출이 감소한 사업주를 대상으로 100만 원을 지급하는 사업이다. 접수장소는 대전경제통상진흥원과 각 구청 전담창구에서 담당한다. 다만 오는 30일까지는 출생년도 끝자리별 기준 5부제로 진행되며 내달 13일까지는 구분 없이 신청 가능하다. 신청서류는 사업자등록증, 통장사본, 매출증빙자료 등을 제출해야 한다. 박상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wjepark@daejonilbo.com  박상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