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경찰서, 외국인 운전면허교실 운영

2020-10-25기사 편집 2020-10-25 12:09:25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음성경찰서는 지난 22일 음성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정복동)에서 다문화 여성을 대상으로 운전면허 출장학과 필기시험을 실시해 19명 응시, 14명이 합격했다. 사진=음성경찰서 제공

[음성]음성경찰서는 지난 22일 음성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정복동)에서 다문화 여성을 대상으로 '운전면허 출장학과 필기시험'을 실시해 19명 응시, 14명이 합격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대중교통 대신 자가용이 인기를 끌며 운전면허취득에 대한 열망이 높아져 가고 있으나 다문화 여성들은 언어장벽으로 필기시험 통과가 어려워 전문강의가 필요한 상황이었다

음성경찰서 외사계(경사 박가람)는 다문화 여성을 위한 운전면허 필기시험 강의를 지난 6월 24 부터 10월 21일에 개강해 매주 수요일 다문화가족지원센타에서 실시하였으며 운전면허 학과 강의 및 음주운전금지 등 교통안전교육을 병행해 실시했다.

이날 충주운전면허시험장 협조로 출장 운전 필기시험을 시행해 가까운 거리에서 운전면허 필기시험을 볼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했다.

한편, 음성경찰서는 앞으로도 외국인이 많이 거주하는 지역특성을 고려, 지속적으로 외국인 운전면허 교실을 운영할 예정이다.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inkun0815@daejonilbo.com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