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부모에게 약(藥)이 되는 아카데미 프로그램 개강

2020-10-25기사 편집 2020-10-25 12:09:17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음성군은 지역 학부모를 대상으로 '부모에게 약(藥)이 되는 아카데미' 프로그램을 개강했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음성군은 지역 학부모를 대상으로 '부모에게 약(藥)이 되는 아카데미' 프로그램을 개강했다고 25일 밝혔다.

학부모 아카데미는 코로나19로 인해 학교에만 의존할 수 없는 교육 환경 변화에 발맞춰, 부모가 주체가 돼 아이의 학습지도 및 성교육을 할 수 있는 부모역량 강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사업이다.

운영 프로그램은 △자녀의 학습 도와주기 4회 △자녀의 성교육 4회 △슬기로운 아버지 생활 1회 △집단상담 '난 아이가 말할 때 왜 화가 날까?' 1회 등 총 10회를 진행한다.

오는 12월 10일까지 매주 목요일 오후 6시30분부터 9시30분까지 운영하며, 현장에서 각자의 경험을 공유하고 서로의 어려움을 위로하며 운영될 수 있도록 20명을 사전 신청 받아 대면으로 진행한다.

채수찬 군 평생학습과장은 "추워지는 날씨에 늦은 시간까지 진행하는 학부모 아카데미에 열정을 갖고 참석해주신 부모님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알토란 같은 교육으로 부모와 자녀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inkun0815@daejonilbo.com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