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한전문건설협회 세종시·충남도회, 사랑의 집 고치기 제39호점(천안) 준공식

2020-10-22기사 편집 2020-10-22 14:45:04      은현탁 기자 hteu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대한전문건설협회 세종시·충남도회 관계자들이 22일 천안 다가동에서 사랑의 집고치기 39호점 준공식을 갖고 있다. 사진=충남도 제공

대한전문건설협회 세종시·충남도회는 22일 천안시 동남구 다가동에서 이호명 회장, 장규용 부회장 및 협회 임원, 천안시운영위원회 김선호 위원장과 회원사 대표, 대전MBC 신원식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집 고치기 사업 제39호점 준공식을 개최했다.

세종시·충남도회와 천안시 운영위원회 회원들은 어려운 건설경기에도 불구, 십시일반으로 마음을 모았으며, 재능기부를 통해 39호점 수혜자인 이순자씨에게 사랑의 집을 선물했다. 또한 이번 사업에 도움을 준 미라건설(주)강정식, (주)유아이 박윤홍, (주)반석건설 최해영 대표이사에게 공로패를 전달했다.

이호명 회장은 "소외받은 이웃들에게 웃음과 희망을 주고 따듯한 온기를 전해주어 함께하는 사회를 만들 것"이라며 "앞으로도 열악한 주거환경에 노출돼 있는 이웃들에게 희망을 전달하고 따듯한 사회가 될 수 있도록 사랑의 집 고치기 운동을 계속 전개하겠다"고 말했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teun@daejonilbo.com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