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공주시, 북부농업기계임대사업소 26일 개소… 농기계 129대 비치

2020-10-21기사 편집 2020-10-21 10:56:16      양한우 기자 yhwseoul@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공주시는 북부지역 농업인들에게 농업기계 임대사업을 펼치게 될 북부농업기계임대사업소가 마침내 오는 26일 개소한다. 사진=공주시 제공

[공주] 공주시는 북부지역 농업인들에게 농업기계 임대사업을 펼치게 될 북부농업기계임대사업소가 마침내 오는 26일 개소한다.

민선 7기 공약사업으로 추진된 북부농업기계임대사업소는 유구와 사곡, 신풍지역을 관할할 예정으로, 총 사업비 17억 원이 투입돼 농기계보관창과 야외보관시설, 관리동 등 3개동으로 건립됐다.

임대사업소에는 트랙터와 굴삭기 등 총 51종 129대의 농기계가 비치돼 고가의 농기계를 구입하기 어려운 농업인들에게 저렴한 가격으로 임대해 준다.

특히, 농업인들의 영농기술지도 및 농업기계를 편리하게 임대해 사용할 수 있도록 지도사 1명, 정규직 2명, 기간제근로자 1명 등 4명의 인력도 배치했다.

농업기계 임대는 본격적인 수확철을 감안해 지난 7일부터 시작됐다.

지난 2009년 우성면 농업기술센터 내에 위치한 농업기계임대사업소 본소를 비롯해 지난 2014년 이인과 탄천, 계룡 등을 관할하는 남부사업소가 건립된데 이어 이번 북부사업소 개소로 원거리 농업인들의 불편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한편, 지난해 농업기계 임대실적을 살펴보면, 총 1,993농가에서 7,964대의 농기계를 임대하는 등 기계화 영농에 큰 역할을 담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시는 올해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 현실을 감안해 농업기계 임대료를 50% 감면하는 등 지난 4월부터 현재까지 총 4,700여만 원의 임대료를 경감해줬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yhwseoul@daejonilbo.com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