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양 구봉광산 폐광지역 100만 송이 가을국화 축제 개최

2020-10-21기사 편집 2020-10-21 10:36:48      박대항 기자 pdh411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폐광지역으로 유명세를 탓던 청양군 남양면 구룡리 주민들이 구봉광산 폐광지역에 100만 송이 국화를 재배해 지나는 일들의 눈길을 시로 잡으며 오는 24일 100만 송이 가을국화 마을축제를 개최한다.사진=청양군 제공

[청양]청양군 남양면 구룡3리 구봉광산 폐광지역에 100만 송이 국화가 만개해 쪽빛 가을하늘과 황홀한 조화를 이루며 오가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50여 일간 계속된 장마와 세 차례 태풍, 그리고 코로나19의 어려움을 견딘 구룡3리 주민들의 구슬땀이 영롱한 꽃으로 태어난 것.

구룡3리 주민들은 지난 2월 청양군농업기술센터가 추진하는 경관조성 시범사업지로 선정되면서 사업비 3000만원을 받아 청년회, 부녀회, 노인회를 중심으로 전 주민 꽃 가꾸기에 나섰다.

주민들은 만개한 국화를 방문객들과 함께 즐기기 위해 오는 24일 마을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지난 20일에는 마을회관에서 마을 어르신 30여명이 함께한 가운데 국화를 활용한 원예치료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날 강사로 초빙된 충남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 김동찬 박사는 "국화는 원예치료 대상 식물로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식물"이라며 "심고 가꾸며 꽃을 피우는 모든 과정이 초기치매 치료와 정서불안장애 극복에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한양수 구룡3리 경관조성추진위원장은 "주민들 모두가 한마음으로 100만 송이 국화를 피우며 폐광지역 이미지를 완전히 벗었다" 며 "많은 분들이 찾아와서 국화 가득한 가을 정서를 만끽하기 바란다"고 말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pdh4112@daejonilbo.com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