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민주당 대전시당 "중기부 세종이전, 국가균형발전적 시각에서 재고해야"

2020-10-20기사 편집 2020-10-20 17:18:15      박영문 기자 etouch84@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은 20일 중소벤처기업부의 세종 이전 움직임에 대한 싶은 유감을 표하며 이전 검토 철회를 촉구했다.

시당은 이날 지역 국회의원 6인(박영순·이상민·박범계·조승래·황운하·장철민) 명의의 성명을 내고 "중기부가 세종 이전을 위한 의향서를 행정안전부에 제출했다"며 이 같이 밝혔다.

시당은 "중기부는 중소기업청으로 출범 직후 국가균형발전의 선도적 역할을 위해 정부대전청사에 20년 넘게 자리하면서 대전과 함께 성장해온 주요 정부 기관 중 하나"라며 "중기부의 이전 문제는 국가균형발전의 가치와 대전의 미래상에 매우 우려스러운 일이 아닐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중기부는 이전설에 대해 공식적인 언급을 피해왔고, 그래서 이전설이 계속 불거졌어도 대전에 남아 그 역할을 해줄 것이라는 기대를 했다"며 "하지만 최근 비공개로 행안부에 세종 이전 의향서를 제출하면서 그 모든 기대를 저버렸다"고 지적했다.

시당은 중기부 이전과 함께 산하기관들도 모두 세종으로 떠날 경우 대전은 공동화 등 큰 타격을 입을 수밖에 없다는 점에 대해 우려를 표했다. 여기에 수도권이 아닌 지역에서 또 다른 지역으로의 이전은 지역 간 불균형만 심화시킬 뿐이라는 점도 강조했다.

이와 함께 시당은 "중기부가 국가균형발전적 가치와 지역의 발전 전략에 역행하는 이전 시도를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며 "행안부에서도 정부의 국가균형발전적 가치와 지역 상생 및 발전에 미치는 영향 등을 고려, 이전 불가를 결정해 줄 것도 요청한다"고 덧붙였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touch84@daejonilbo.com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