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설화의 세련된 재해석 '구미호뎐' 4위

2020-10-20기사 편집 2020-10-20 08:51:46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블랙핑크 특수 '아는형님'·덮죽 표절 논란 '골목식당'도 점프

첨부사진1구미호뎐 [tvN 제공]

새빨간 눈에 하얀 꼬리 9개 달린 '전설의 고향' 속 구미호는 요즘 시각에서는 촌스러운 게 사실이다.

그러나 tvN 수목극 '구미호뎐' 속 구미호 이연은 톱 모델 저리 가라 할 정도로 세련됐다. 게다가 남자다.

20일 CJ ENM이 발표한 10월 둘째 주(5~11일) 콘텐츠영향력평가지수(CPI·하단용어설명 참조) 집계에 따르면 '구미호뎐'은 전주보다 42계단 상승해 4위에 자리했다. CPI 지수는 263.8.

'도깨비'(2016~2017) 속 저승사자로 크게 사랑받은 이동욱이 구미호로 변신해 화제를 모은 '구미호뎐'은 이동욱의 비슷한 듯 다른 변신도 매력적이지만 한국의 전통 설화를 다채롭게 재해석한 것을 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이 작품은 사람을 홀리는 여우가 나타난다는 여우고개 설화와 악귀로부터 마을을 보호하는 수호신이자 길잡이인 장승 설화로 이야기의 포문을 열었고, 전생부터 얽힌 이연과 남지아(조보아 분)의 관계도 소개했다.

또 세상이 어지러울 때 나타나 악몽을 먹고 사는 '불가살이', 그리고 용왕무신도와 이무기 설화, 여우구슬 설화 등을 에피소드에 녹여 이연과 남지아가 가까워지는 수단으로 활용했다.

이렇듯 제작진은 다양한 전설과 설화를 회마다 에피소드로 활용해 극을 열고 닫으면서, 남녀 주인공의 서사는 이어지도록 하는 작법으로 몰입력을 높였다.

또 이연과 이랑(김범) 형제 위주로 보여주는 격한 액션과, 의문의 섬 어화도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다양한 무속 신앙 등은 볼거리를 더한다. 전래동화를 현대적 판타지로 재해석하면서 여러 장르를 혼합해 종합 선물세트 같은 느낌을 준다.

시청률은 1회 5.8%(닐슨코리아 유료가구)에서 시작해 5%대를 유지하고 있으며 이야기가 유기적으로 연결되면서 본격적으로 입소문을 탄 분위기다.

JTBC 예능 '아는 형님'은 '블랙핑크 특수'로 전주보다 48계단 올라 7위에 안착했다. CPI 지수는 242.6을 기록했다.

지난주 방송에 출연한 블랙핑크는 '월드클래스'로 도약한 후의 활동 뒷이야기 등을 솔직한 입담으로 들려주면서 화제몰이를 했다.

'포항 덮죽 표절' 논란이 벌어졌던 SBS TV 예능 '백종원의 골목식당'도 전주보다 48계단 상승해 9위를 기록했다.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 등에게 호평받은 포항 덮죽집의 레시피를 한 프랜차이즈 업체가 사실상 베껴 전국에 여러 지점을 오픈하면서 시청자들의 원성을 샀고, 해당 업체는 결국 사과한 후 사업을 접었다.

금주 CPI 1위는 tvN 월화드라마 '청춘기록'(CPI 지수 306.7)이, 2위는 SBS TV '브람스를 좋아하세요?'(298.1)가 차지해 청춘드라마 호황기를 증명했다.



CPI 지수 = 지상파, 종합편성채널, 케이블 등 29개 채널 프라임 시간대 방송 드라마, 연예·오락, 음악, 인포테인먼트 프로그램을 대상으로 시청자 행동을 파악하는 지표. 방송통신위원회 방송콘텐츠가치정보분석시스템(RACOI)을 통해 주간 단위로 프로그램 관련 시청자 데이터(동영상 조회수, 게시글수, 댓글수)를 수집해 200점 기준 표준점수로 환산해 평균을 산출한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