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KT&G '릴 솔리드 2.0', 전국 판매 지역 확대

2020-10-19기사 편집 2020-10-19 09:49:57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기업/취업/창업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궐련형 전자담배 '릴 솔리드 2.0'과 전용스틱 '핏 체인지 Q' 제품 사진.. 사진=KT&G 제공

KT&G는 오는 21일부터 궐련형 전자담배 '릴 솔리드 2.0'의 판매지역을 전국 주요 도시로 확대한다. 추가 판매처는 서울, 세종, 6개 광역시와 경기지역 9개 도시(고양·과천·군포·성남·수원·안양·용인·의왕·하남)의 편의점(GS25·CU·세븐일레븐) 1만 4864개소다.

릴 솔리드 2.0은 기존 출시된 6045개소 편의점을 포함해 전국 총 2만 여개 편의점에서 구매 가능하다. 전용스틱 핏 체인지 Q는 전국 모든 편의점으로 판매처가 확대된다.

지난달 출시된 릴 솔리드 2.0은 서라운드 히팅 방식이 적용돼 일정한 가열로 끝까지 균일한 맛을 제공한다. 업그레이드된 배터리 효율로 한 번 완충 시 최대 30개비 사용이 가능하다.

KT&G는 릴 솔리드 2.0 출시 기념 프로모션도 진행 중이다. 제품의 권장 소비자가는 11만 원이지만, 할인쿠폰 적용 시 8만 80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할인쿠폰 발급과 제품 판매처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릴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