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금산군보건소, 생명사랑 행복마을 운영 재개

2020-10-18 기사
편집 2020-10-18 12:00:02
 길효근 기자
 gillhg399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금산]금산군보건소는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농촌 맞춤형 자살예방 프로그램 '생명사랑 행복마을'을 재개했다고 18일 밝혔다.

보건소에 따르면 정신건강 증진을 위해 △생명존중교육 △마음건강 실태조사 △우울증 선별검사 △혈압·당뇨 등 기초건강측정 등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보건소 및 보건지소 등 17개소에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최소 인원을 선정, 체온측정과 마스크 및 페이스 쉴드 착용 등 방역수칙을 준수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활동이 제한되면서 노인들의 여가활동이 감소해 정신 건강이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생명사랑 행복마을로 노인들의 우울감을 해소하고 행복지수를 높여 건강하고 행복한 금산을 만드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길효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illhg3991@daejonilbo.com  길효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