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공주 반포초, 진로체험의 날 운영

2020-10-12기사 편집 2020-10-12 11:05:00      양한우 기자 yhwseoul@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공주반포초등학교(교장 오인구)는 전교생 대상으로'창의·융합 SW 진로체험의 날' 프로그램을 실시해 큰 호응을 얻었다. 사진=반포초 제공

[공주] 공주반포초등학교(교장 오인구)는 전교생 대상으로'창의·융합 SW 진로체험의 날' 프로그램을 실시해 큰 호응을 얻었다.

SW에 관한 다양한 활동에 참여하는 기회를 통해 소프트웨어에 흥미와 관심을 갖게 함으로써 미래 지식 창조사회에서 필수적인 능력인 컴퓨터적사고력(CT)과 논리적 문제해결력을 신장시키기 위해 마련된 이번 프로그램은 반포초등학교 과학실, 미술실, 영어실, 용비관(강당)에서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4차 산업교육을 선도하는 기업인 '다빈치창의융합연구소'의 지원을 받아, 이수진 소장과 연구원 및 강사진들의 참여 속에 진행되어 학생과 교사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었다.

1~4학년 학생들은 부스로 운영한 '오조봇 라인 미션, VR영상 제작, 터틀 카드코딩'의 프로그램을 체험했고, 5~6학년 학생들은 공주의 지역 문화유산 교육과 융합한 '대시 석장리 O/X퀴즈, 오조봇 석장리 전시실 탐험, 구석기 시대 게임 만들기'의 프로그램을 체험했다. 특히, 1학년 학생들은 선과 색을 인식하고 코딩이 가능한 오조봇을 처음 접해보며 활동 내내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

송은주 교사는 "미래 인재인 학생들을 위해 열정을 다해 많은 준비를 해주신 다빈치창의융합연구소 연구소에 감사 드린다.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갈 미래인재 양성을 위해 개개인의 잠재능력을 발휘하고 학생들이 다양한 SW 진로체험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반포초는 이번 '창의·융합 SW 진로체험의 날'을 통해 학생들이 앞으로 새로운 변화 시대에 잘 적응하고 자신의 적성과 흥미를 찾아 진로를 설계하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해 본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yhwseoul@daejonilbo.com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