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공주시, 안심 공주여행을 위한 방역관리요원 배치·운영에 들어가

2020-10-11기사 편집 2020-10-11 11:28:46      양한우 기자 yhwseoul@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공주] 공주시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여행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주요 관광지에 방역관리요원을 배치·운영에 들어가 안전한 관광환경 조성에 나섰다.

시에 따르면, 관광객이 많이 방문하는 공산성과 송산리고분군, 마곡사, 계룡산국립공원 등 주요 관광지 18개소에 총 52명의 방역관리요원을 배치해 오는 12월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방역관리요원은 관광객을 대상으로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사용, 2m 이상 거리두기 등 생활방역수칙 지도 및 관광지 방역 지원, 관광지 환경 점검 역할을 수행한다.

조관행 관광과장은 "방역관리요원 운영으로 안전한 여행 환경을 조성하여 역사문화 관광도시로서의 이미지를 높이고, 관광객과 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라며, 방역관리요원 채용을 통한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yhwseoul@daejonilbo.com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