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이낙연 대표 "한국 방역 분야가 세계 주도할 것"

2020-09-28기사 편집 2020-09-28 17:01:24      박영문 기자 etouch84@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8일 "코로나가 언젠가 끝나게 되면 한국의 바이오헬스, 방역 분야가 세계를 주도하는 단계까지 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대전 유성구 소재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을 찾아 "우리의 보건·의료분야 수출이 전년 대비 27% 가량 이미 증가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생명공학연구원은 영장류 실험을 통해서 감염 모델을 세계에서 네 번째로 자체 개발 했다"며 "그것을 통해서 코로나19 치료제나 백신 후보물질 개발을 돕고 임상실험에 안정적으로 진입시키는 쾌거를 이루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위기는 큰 변화를 몰고 온다"며 "변화는 기존의 질서를 바꾸고 기존의 기준을 바꾸게 돼 있다. 지금 우리가 통과하고 있는 코로나 위기도 그렇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touch84@daejonilbo.com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