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2021년 선도 산림경영단지, 무주·곡성·포항 선정

2020-09-28기사 편집 2020-09-28 11:32:52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전북 무주 선도단지. 사진=산림청 제공

산림청은 내년 추진되는 '선도 산림경영단지' 3개 지방자치단체를 28일 선정했다. 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시군은 전북 무주, 전남 곡성, 경북 포항으로 향후 10년간 국비와 지방비 등 연 75억 원을 지원받게 된다.

산림청은 산주들이 모여 구성한 500ha 이상의 단지를 선정·지원하는 산림경영단지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산림소유자들의 동의를 받은 산림조합 등이 산주를 대신해 산림을 경영하고, 발생한 소득을 산주에게 환원한다. 현재 총 23개소(국유림 5, 사유림 18)의 선도 산림경영 단지가 운영되고 있다.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