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서산시 운산면, 홀몸 어르신 가족 영상통화 지원 눈길

2020-09-24기사 편집 2020-09-24 16:57:46      박계교 기자 antisofa@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이경식 운산면장이 추석 명절을 맞아 어르신들과 자녀와 영상통화를 통해 안부를 확인하는 '귀성 대신 영상통화' 사업을 진행, 눈길을 끈다.사진=운산면 제공

[서산]서산시 운산면(면장 이경식)이 추석 명절을 맞아 어르신들과 자녀와 영상통화를 통해 안부를 확인하는 '귀성 대신 영상통화' 사업을 진행, 눈길을 끈다.

이 사업은 코로나19로 고향 방문이 어려워지면서 그 아쉬움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기 위해 운산면이 자체 기획했다. 대상은 서산시 운산면에 거주하고, 자녀들이 타지에 있는 홀몸 어르신 11분이다. 이경식 면장이 직접 어르신 집에 찾아가 오랫동안 고향에 오지 못한 자녀들과 영상 통화할 수 있도록 도와 안부를 전하는 식으로 진행된다. 이 사업은 29일까지 이어진다.

한 어르신은 "올해 코로나로 이번 명절 고향에 내려오는 걸 막았는데, 이렇게라도 딸과 얼굴을 보고 얘기를 하니 너무 행복하고 고맙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경식 면장은 "어르신들의 행복한 명절을 기원하면서 이번 사업을 준비했다"며 "추석을 맞이해 소외된 어르신들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ntisofa@daejonilbo.com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