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 자폐성장애인가정 추석맞이 명절음식 키트 전달

2020-09-24기사 편집 2020-09-24 11:30:09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이 지적 및 자폐성장장애인 28가정에 추석맞이 명절음식 키트전달물품 모습. 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은 추석을 맞아 가족들과 함께 명절음식을 만들어 볼 수 있는 재료키트를 전달한다고 밝혔다.24일 이 복지관에 따르면 지적 및 자폐성장애인 이용하고 있는 중증장애인 일감 만들어주기 지원센터와 장애인주간보호센터 이용인 총 28명 가정에 24일부터 29일까지 전달한다.특히 복지관은 비대면을 지향하고 있는 사회 속에서 이용 인들과 일상을 공유하지 못하는 현실의 아쉬움을 담아 준비한 명절음식 재료키트를 전달해 가정에서 오색꼬치전 등을 직접 만들고 가족구성원과 함께 함으로써 가족 간 화합의 장을 마련하고자 이 사업을 기획했다.

사회흐름이 비대면 사회로 나아가고 있지만 장애당사자 지적자폐성 장애인은 외부환경적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기에 지속적인 관심과 자립생활능력 향상을 필요로 한다.

오재훈 장애인복지관장은 "이번 추석맞이 명절음식 키트를 매개로 장애 당사자 및 가정에 가족애 넘치는 훈훈한 추석 명절이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운 사회환경을 이용 인들이 함께 극복해 조금 나은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이 동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kybell1910@daejonilbo.com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