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음성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추석 명절 맞아 '정(情)담음' 사업 추진

2020-09-24기사 편집 2020-09-24 09:57:59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음성]음성군 음성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박태규, 이양희)는 추석 명절을 맞아 명절 음식 나누기 '정(情) 담음' 사업을 추진했다고 24일 밝혔다.

'정(情) 담음' 사업은 음성읍에 거주하면서 건강상의 문제나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는 이들에게 명절 음식을 전달하는 사업으로, 이날은 명절에 가족과 함께하지 못하는 소외된 독거노인 5가구에 모듬전을 전달하며 따뜻한 정(情)을 나눴다.

박태규 공동위원장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정부에서 명절기간 동안 고향 방문 자제를 권고한 상황이 더해지면서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이 더욱 필요한 시기"라며 "특히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소외계층이 코로나 블루를 이겨낼 수 있도록 지원과 관심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음성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추석 명절 음식나누기 '정(情) 담음' 사업 이외에도 △한끼든든(죽·도시락 지원) △우리집 119(응급안전세트 지원) △아이 깨끗해(목욕용품 지원) △눈이뜨네(안경 지원) △슈퍼히어로(긴급구호) 등 지역민들을 위한 다양한 복지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inkun0815@daejonilbo.com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