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 맹동초등학교, 어른 공경·이웃 사랑 실천

2020-09-23기사 편집 2020-09-23 11:13:42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음성 맹동초등학교는 23일 우리 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꽃동네 구원의 집과 인근 경로당에 위문품을 전하며 어른 공경·이웃 사랑을 실천했다. 사진=맹동초 제공

[음성]음성 맹동초등학교(교장 김희열)는 23일 우리 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꽃동네 구원의 집과 인근 경로당에 위문품을 전하며 어른 공경·이웃 사랑을 실천했다.

이날 김희열 교장과 전교어린이회장·부회장은 맹동초 학생들이 학교 텃밭에서 직접 수확한 고구마와 정성껏 준비한 떡 등 위문품을 전달하였다.

코로나19로 인해 마음마저 울적해지는 요즘, 웃어른을 공경하는 마음과 이웃을 한 번 더 돌아보며 이 어려운 시기를 함께 슬기롭게 극복하고자 하는 의지로 안전 수칙을 지키며 위문품을 전달했다.

구원의 집 관계자는"서로가 힘든 시기에 학생들의 정성이 담긴 위문품을 받고 환하게 웃으실 어르신들의 미소가 눈에 보이는 것 같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inkun0815@daejonilbo.com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