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예금부터 헬스케어까지 신협 '어부바효예탁금' 인기

2020-09-22기사 편집 2020-09-22 15:42:34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신협 어부바효예탁금 상품 이미지 포스터. 사진=신협중앙회 제공

신협중앙회는 사회공헌형 '어부바효(孝)예탁금' 상품이 바쁜 일상과 코로나19 확산으로 추석 명절 부모님을 찾아뵙지 못하는 자녀들에게 도움이 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신협 모바일앱 온뱅크로 가입이 가능한 신협 어부바효예탁금은 실버 조합원들을 위해 출시된 신협만의 사회공헌 특화상품이다.

가입 시 신협에서 월 2회 부모님의 안부를 확인하고, 결과를 자녀에게 문자로 통지해주는 전화·문자 안부 서비스가 제공된다. 진료과목별 명의(名醫) 안내, 대형병원 진료예약 대행, 치매검사, 간호사 병원 동행, 간병서비스 제휴 등의 헬스케어서비스도 지원한다.

가입자 부모(또는 가입자)에 대한 상해사망 공제(보험) 혜택도 제공된다.가입대상은 기초연금수급자 또는 기초연금수급자의 자녀다. 기초연금수급자의 경우, 자녀의 소득에 상관없이 신협의 기초연금수령계좌를 가진 조합원이라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자녀가 가입할 땐 자녀의 연소득이 5000만 원 이하여야 한다.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