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영동군 사랑의 성금과 물품기탁으로 온정가득

2020-09-22기사 편집 2020-09-22 15:38:37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영동]영동군은 지역경계를 넘어 코로나 19 극복과 이웃사랑을 위한 릴레이 기탁이 이어지고 있다.

22일 안산영동향우회(회장 추교봉)가 영동군청을 찾아 100만 원 성금을 레인보우 행복나눔에 기탁했다.

이 향우회는 코로나 19와 집중호우피해 관련 고향주민들이 힘들어한다는 소식을 듣고 회원들의 정성을 십시일반 모았다.

영동군민복지증진에 앞장서고 있는 영동군읍면보장협의체(위원장 안효락)도 회원들의 뜻을 모아 543만 원을 전달했다.

영동군과 우호협력관계를 맺고 있는 충남대학교병원(원장 윤환중)도 생필품 등으로 구성된 300만 원 상당 행복꾸러미 키트 50개를 기탁했다.

이들은 "코로나 19 등으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작은 정성이지만 기탁된 성금과 물품이 영동군민 위기극복과 생활안정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영동군 희망복지지원단은 기탁된 성금을 취약계층과 수해피해 가정방역 및 생활지원 등 용도로 사용할 예정이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kybell1910@daejonilbo.com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