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감곡면 기창건설, 음성군 내 어려운 이웃 위한 사랑의 햄 세트 전달

2020-09-22기사 편집 2020-09-22 11:26:09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음성군 감곡면 기창건설(대표 이창복)은 22일 감곡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 추석 명절을 맞아 주위의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달라며 햄 세트 350개를 기탁했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음성군 감곡면 기창건설(대표 이창복)은 22일 감곡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 추석 명절을 맞아 주위의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달라며 햄 세트 350개를 기탁했다.

이창복 대표는 "어려운 이웃이 사랑과 희망으로 따뜻한 온정을 전할 수 있기를 소망한다"며 "소외된 이웃과 더불어 사는 지역을 만들기 위해 조금이나마 사회적 책임을 다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동혁 감곡면장은 "온정의 손길이 줄어들고 있는 가운데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이창복 대표에게 감사하다"며 "생활이 어려운 노인 및 기초수급자 가구에게 따뜻한 마음을 소중히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창건설은 지난 2015년부터 매년 설·추석 명절마다 어려운 이웃을 위해 햄 세트를 기탁해오는 등 형편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실천운동에 앞장서고 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inkun0815@daejonilbo.com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