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양군, 내년부터 정산다목적복지관 건립

2020-09-22기사 편집 2020-09-22 11:25:51      박대항 기자 pdh411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청양]청양군이 내년에 청양읍권 주민들에 비해 상대적 소외감을 느껴 왔던 정산면, 목면, 청남면, 장평면 지역 주민들이 이용할 생활밀착형 공동공간인 정산다목적복지관을 건립한다.

이는 청양군이 국무조정실이 주관한 생활SOC복합화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되면서 사업비 175억원을 확보, 정산다목적복지관 건립사업이 순조롭게 추진하게 됐다.

이로써 군은 지난해 청양군 가족문화센터 건립사업 선정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대규모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을 마련하게 됐다.

민선 7기 공약사항인 정산복지관은 특히 청양읍권 주민들에 비해 상대적 소외감을 느껴 왔던 정산면, 목면, 청남면, 장평면 지역 주민들이 이용할 생활밀착형 공동공간을 마련하게 됐다는 데 의미가 크다.

군은 정산중 폐교 부지를 매입한 뒤 주민건강센터와 생활문화센터가 들어설 다목적관 1동과 체육센터 1동을 갖출 예정이다.

또 건립 후 통합 건강관리, 취약계층 돌봄, 문화·예술분야 프로그램 및 공연, 학교폭력 예방, 노후설계 등 연령대별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군은 앞으로 주민설명회 등 다양한 계층의 의견 수렴 과정을 통해 명실상부한 정산지역 랜드마크를 조성해 나갈 방침이다.

김돈곤 군수는 "문화시설과 체육시설이 부족해 불편을 겪었던 정산지역 주민들의 상대적 박탈감을 해소하게 됐다"며 "전국 최고의 복합건물과 프로그램으로 복지 수준을 비약적으로 향상시키겠다"고 밝혔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pdh4112@daejonilbo.com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