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의회 행정수도완성특위 '지금이 골든 타임'

2020-09-21기사 편집 2020-09-21 17:14:54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21일 세종시의회 행정수도완성 특별위원회가 제2차 회의를 개최했다. 사진=세종시의회 제공

세종시의회 '행정수도완성 특별위원회'가 21일 제2차 회의를 개최하고 활동 계획안 채택과 함께 세종시청의 정책 추진현황을 청취했다.

행정수도완성 특위는 △'세종시법'·'국회법'·'행복도시법' 등 행정수도 세종 완성 관련 법률 개정 촉구 △국회 세종의사당과 대통령 세종집무실 등 설치 촉구 △시민단체·의회·집행부와 타 시도 의회와 공조체계 마련 △주요 언론매체 등을 활용한 대국민 홍보활동 전개 등을 골자로 한 활동계획을 원안 가결했다.

이어 특위는 류제일 시 정책기획관으로부터 궁극적인 행정수도 완성 계획과 단기 추진과제 등이 포함된 '행정수도완성 정책 추진현황'을 보고 받았다.

유철규 위원장은 "지금부터 내년 상반기까지가 세종시가 진정한 행정수도로 완성되기 위해 가장 중요한 시기이자 골든타임"이라며 "시민단체·의회·집행부 등 각계각층의 의지를 결집하고, 우리 특위에서도 오늘 채택한 활동계획을 충실히 이행해 행정수도 세종 완성에 힘을 보탤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한편 제3대 후반기 행정수도완성 특위는 유철규 위원장, 이윤희 부위원장을 비롯해 김원식, 노종용, 박용희, 상병헌, 서금택, 손인수, 이순열, 이영세, 이재현, 임채성, 차성호, 채평석 의원 등 총 14명의 위원이 활동 중이다. 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enius_29@daejonilbo.com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