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서도 '119 닥터카' 달린다

2020-09-21기사 편집 2020-09-21 12:00:54      장중식 기자 5004ac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충남대병원·세종소방본부 '협업, 환자수송 효율성 높아

첨부사진1세종 119닥터카. 자료제공=세종소방본부 충대세종병원

세종충남대학교병원과 세종소방본부는 21일부터 병원 의료진이 탑승해 중증 환자를 병원에서 병원으로 이송하는 '119닥터카' 운영을 시작했다.

'119닥터카'는 기존 구급차보다 큰 차량에 동승 의료진이 이용할 수 있는 전용 전문 의료장비와 약품이 추가로 탑재돼 이송 중에도 병원 응급실에 준하는 처치가 가능하다.

서울이나 인천, 울산에서 운영되는 기존 닥터카는 지자체나 기업의 지원을 받아 병원에서 운영하고 있다. 세종시 '119닥터카'는 지역거점 의료기관인 세종충남대병원과 소방기관이 협력 운영하는 것으로 선진국에서 운영하는 협업 모델이다.

이에 앞서 세종충남대병원과 세종소방본부는 지난 9일 '119닥터카' 운영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119닥터카'는 세종충남대병원 뿐 아니라 세종지역의 다른 병?의원에서 진료중인 중증 환자를 전원할 경우에도 출동하게 된다. 다만, 의사가 동승 또는 이송해야 할 정도의 중증 환자가 아닌 경우와 회복 가능성이 없이 집 또는 요양시설 간 이송, 경제·편의 목적의 병원간 이동 등은 제외된다.

나용길 원장과 강대훈 본부장은 "세종지역은 도시 성장에 비해 아직 의료 인프라가 열악해 진료중이던 중증 환자를 대전, 청주, 천안, 서울 등 타지역 의료기관으로 전원하는 경우가 적지 않았다"며 "'119닥터카' 운영을 통해 세종의 정주 여건 개선과 예방 가능 사망률 저감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장중식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5004ace@daejonilbo.com  장중식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