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도시교통공사, 2020년 혁신우수 지방공공기관 선정

2020-09-20기사 편집 2020-09-20 15:42:53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수요응답형(DRT) '두루타' 사진=세종도시교통공사 제공

세종도시교통공사는 행정안전부 지방공기업평가원이 실시한 2020년 혁신우수 지방공공기관 평가에서 '혁신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도시교통공사는 대중교통 불편지역 주민들을 위해 버스와 택시의 장점을 접목한 수요응답형버스(DRT) '두루타' 운영 사업을 추진한 공로를 평가받았다. 두루타는 도입 6개월 만에 마을버스 운영 대비 수송인원 242%를 달성했으며, 버스 요금을 1200원에서 500원(58% 인하)으로 낮췄음에도 불구하고 운송수익이 45% 이상 증가하는 등 이동 편의성 뿐만 아니라 운영 효율성까지 높였다는 평이다.

이번 혁신우수 기관 선정은 전국 지방공공기관이 제출한 자율혁신과제 382건을 대상으로 지방공기업 평가원이 3차례에 걸쳐 엄격한 심사를 실시한 결과 단 30개 기관만이 최종 선정됐다. 공사는 오는 22일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지방공기업 혁신우수 콘서트 행사에 참석해 혁신과제를 발표하고 혁신우수 공공기관들의 각 모범 사례를 함께 공유할 예정이다.

배준석 세종도시교통공사 사장은 "앞으로도 항상 세종시민을 먼저 생각하는 관점에서 경영 모델을 적용하는 혁신우수 모범 공기업으로 최일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도시교통공사는 2018년 '버스타고 시민평가단' 운영의 공로로 경영혁신 우수사례 기관에 선정된 바 있다.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enius_29@daejonilbo.com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