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부여군, 2021년 생활SOC복합화 공모사업 264억 규모 최종선정

2020-09-20기사 편집 2020-09-20 11:36:11      조정호 기자 cjh.1114@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2021년 생활SOC복합화 공모사업에 국도비 76억원을 확보한 문화예술교육 종합타운 조감도 사진=부여군제공

[부여]부여군은 국무조정실이 주관하는 2021년도 생활SOC 복합화 공모사업에 국도비 76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군은 농촌지역이라는 특수성과 문화 예술 교육 낙후성 등으로 인해 전 연령이 이용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문화공간인 공공도서관과 생활문화센터 건립이 절실히 요구되어 왔다.

군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부여읍 가탑리 199,767㎡(6만여평) 부지에 1단계 사업으로 264억원을 투입, 공공도서관과 생활문화센터에 평생학습기능과 돌봄센터 공동육아나눔터를 복합화한 문화예술교육 종합타운 조성을 본격적으로 착수하게 된다.

스마트 공공도서관은 3층규모(4,850㎡)로 지역주민 누구나 다양한 활동을 할수있는 스마트 문화공간으로 가족중심의 여가문화와 휴식공간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1단계 사업은 부여여고 이전시점과 연계해 2023년까지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며, 2단계 사업인 다목적 실내체육관과 문화예술회관(공연장,전시관)도 인허가등 관련 행정절차 이행즉시 바로 착수에 들어갈 수 있도록 준비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부여 문화예술교육 종합타운을 지역 주민들이 다양한 문화활동과 상호교류를 통해 지역공동체를 형성하고, 문화가치를 실현하는 소통과 휴식의 혁신공간으로 조성해 나갈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정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jh.1114@daejonilbo.com  조정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